project #2 | 3. NI driven microflow

Capillary force is a widely accepted method for driving flow in a microchannel. To maintain stable driving force, nanointerstice(NI) is a promising method for developing diagnostic platforms. NI is produced naturally at both sides of mircochannel in the bonding process. In addition, passive controlling of NI-driven microflow improves immune reaction through adjusting flow rate at the reaction region.

모세관력은 미세관에서 유체 흐름을 유도하는 방법으로 널리 쓰이고 있습니다. 안정적인 구동력 유지를 위해, NI는 매우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습니다. NI는 미세관을 형성하는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미세관 양쪽에 생성됩니다. 또한, NI 구조의 물리적 화학적 변화를 통해, 진단칩 반응부에서의 유체 흐름을 조절 할 수 있게 됩니다. 이를 통해, 충분한 반응 시간을 확보하고 더 발전된 진단 칩 개발이 가능합니다.

investigators : Junghyo Yoon, Eundoo Lee, Youngkyu Cho

Thumbnail image for NI3.JPG

sidlab.jpeg

Categories